보도자료

SK브로드밴드, 롯데멤버스와 어드레서블TV 광고 판매 대행 및 데이터 이용 계약 체결

2022.06.21

- 양사 DMP 연동 및 빅데이터 협력에 이어 어드레서블TV 광고 판매 채널 확대
- SKB의 어드레서블TV 광고 매체력과 롯데멤버스의 유통 데이터 결합
- 롯데멤버스 4,140만 회원의 행태 데이터를 어드레세블TV 광고 타겟팅에 활용


SK브로드밴드(대표이사 사장:최진환, www.skbroadband.com)는 롯데멤버스(대표이사:전형식)와 어드레서블TV 광고 판매대행 및 데이터 이용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SK브로드밴드는 지난 1월 롯데멤버스와 두 회사의 데이터 관리 플랫폼(DMP∙Data Management Platform)을 연동하여 기존 사업의 이익을 증진한데 이어 이번에 어드레서블TV 광고 판매대행 및 데이터 이용 계약을 체결함으로써, 어드레서블TV 광고 판매채널과 상품을 확대, 강화하게 됐다.
이번 계약에 따라 SK브로드밴드는 어드레서블TV광고 상품에 롯데멤버스의 4,140만 엘포인트 회원 데이터를 접목하여 경쟁력을 제고한다. 또 롯데멤버스의 기존 고객사에게도 어드레서블TV 광고를 경험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어드레서블 TV광고는 셋톱박스 데이터를 기반으로 관심사에 따라 가구별 맞춤 광고를 송출할 수 있는 광고 기법으로, 미국, 유럽 등 해외에서도 속속 도입되고 있다. 같은 시간대 동일 채널을 시청하더라도 집집마다 서로 다른 광고를 송출할 수 있다. 소비자들에게는 관련성이 낮거나 관심 없는 광고 노출이 줄어 들고, 광고주들은 적은 예산으로 원하는 타깃에 TV광고를 할 수 있다.

김혁 SK브로드밴드 미디어CO담당은 “어드레서블TV 광고가 디지털 광고 매체 수준으로 타겟팅 및 레포트가 될 수 있도록 고도화를 진행중”이라며 “다양한 광고매체가 범람하는 시대에 어드레서블TV광고가 TV광고의 새로운 표준이 될 수 있도록 데이터, 상품, 유통 등 다방면으로 롯데멤버스와 지속 협업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멤버스 체결식
※ 사진설명
김혁 SK브로드밴드 미디어CO 담당(왼쪽)과 전형식 롯데멤버스 대표가 어드레서블TV 광고 판매대행 및 데이터 이용 계약을 지난 20일 체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