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함께 일할 수 있습니다" SK브로드밴드, 시스코와 손잡고 '협업 솔루션' 시장 본격 진출

2022.04.21

- 기업인터넷전화와 '웹엑스(Webex)' 결합상품 출시, B2B 고객 통화·메시징·화상회의 지원
- 웹엑스 제휴는 국내 통신사 최초로, 재택·원격 협업 근무 활발한 기업에 최적
- 스마트폰이나 PC로 전화 돌려주기, 그룹통화 등 인터넷전화 부가기능을 사용해 '움직이는 사무실' 구현
- 고객 편의·만족 강화한 수준 높은 서비스에 가격까지 경제적

SK브로드밴드(대표이사 사장: 최진환, www.skbroadband.com)가 글로벌 IT 기업 시스코와 손잡고 B2B 고객의 업무 효율성 증진을 위한 협업 솔루션 시장 공략에 나선다.

하이브리드 업무 환경에서 통화, 화상회의, 화면 및 파일 공유, 그룹 메시징 등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툴을 기반으로 하는 현업 솔루션 시장이 코로나19 이후 급성장하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SK브로드밴드는 기업인터넷전화와 시스코의 웹엑스(Webex)를 결합한 모바일 기업전화 서비스를 출시하고 협업 솔루션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고 21일 밝혔다.

시스코 웹엑스는 미국 포춘 500대 기업의 95%가 사용하는 등 전 세계 협업 솔루션 시장을 선도하고 있으며, 국내 통신사가 시스코 웹엑스와 결합상품을 출시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SK브로드밴드는 전화 돌려주기, 그룹통화 등 기업인터넷전화의 다양한 부가서비스와 웹엑스 기능을 하나의 앱으로 제공해 ‘움직이는 사무실’을 구현했다. 업무용 유선전화와 스마트폰을 통합해서 웹액스 앱에서 회사 번호로 착발신할 수 있어 개인 휴대폰 번호 노출 없이 자유롭게 업무를 볼 수 있다. 서비스 이용 고객은 대표번호나 내근용 유선전화를 동시 사용하거나 유선전화를 PC와 모바일로 대체할 수도 있다.

또한 시스코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하여 기업전화와 웹엑스를 개별로 구매할 때 보다 50% 이상 저렴하게 요금을 책정했다.

‘고객 편의성’도 크게 높였다. 서비스 신청 접수는 물론 개통부터 장애 처리까지 One Stop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별 맞춤형 컨설팅도 지원한다.

이번 상품은 재택 및 협업 근무가 필요한 중견기업과 외근업무가 많은 중소기업이 핵심 타깃이다.

전화 회선당 월 이용요금(부가세 별도)은 베이직(모바일/PC 전화+채팅) 3,000원, 스탠다드(베이직+화상회의 100명 접속) 10,000원, 프리미엄(베이직+화상회의 1000명 접속) 30,000원이다.

SK브로드밴드는 오는 6월 말까지 가입한 고객에 대해서 베이직 상품의 경우 2개월간 무료, 스탠다드는 2개월간 50%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시스코코리아 유고명 부사장은 “이번 제휴를 통해 시스코는 SK브로드밴드와 함께 국내 기업들의 협업 솔루션 도입을 가속화 할 것”이라며 “팬데믹 이후 보편화된 하이브리드 근무 환경에 최적화된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여 기업들의 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K브로드밴드 이방열 ConnectInfraCO담당은 “웹엑스는 타사 대비 차별화된 기능과 보안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으며, 자사가 보유한 기업전화시장에서의 경쟁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번들링한 이번 상품은 서비스질과 비용 모두 만족시킬 것이다”라고 밝혔다.

상품 가입 문의는 기업고객센터(1600-0108번)에서 상담 받을 수 있으며, 상세한 내용은 SK브로드밴드 홈페이지 ‘기업’ 메뉴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미지